영주 관광100선

글자작게 글자크기 글자크게 페이스북 트위터 인쇄
계서정(溪西亭) 이미지
계서정(溪西亭)
  • 소재지경상북도 영주시 이산면 봉화로 276-10(신암리 943)
이 정자는 조선중기 문신으로 삼사(三司)의 청요직과 진주목사 등을 역임한 계서 성이성(溪西 成以性. 1595 ~ 1664)의 정자이다. 성이성은 청렴함과 강직함을 인정받아 4차례나 암행어사로 나아갔었는데, 이때 남원고을에서 남긴 일화가 소설 ‘춘양전’으로 남게 되면서 이몽룡의 실제 인물이라고 전해지고 있다. 성이성은 인조5년(1627) 식년문과에 병과(兵科) 1위로 급제하여 관직에 나아갔으며, 말년에 퇴직한 후 이곳에 계서정을 짓고 학문증진과 후학양성에 힘썻다고 전한다. 처음 지었을 때는 초가(草家)였기에 초당(草堂)이라 부르기도 하며, 임금이 사직한 성이성을 그리워한 까닭에 몰래 찾아와 하룻밤 머물고 갔다는 전설이 있어 어와정(御臥亭)이라 부르기도 한다.
페이지 관리 담당자 관광진흥과 강해월 연락처054-639-6605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내용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