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 관광100선

글자작게 글자크기 글자크게 페이스북 트위터 인쇄
도강서당 이미지
도강서당
  • 소재지경상북도 영주시 부석면 상석리 364-7
본 건물은 구한말 독립운동가이며, 이 지역의 대표적인 석학거유인 김동진(1867∼1952)이 후진양성을 위해 1900년경에 건립한 서당이다. 김동진의 본관은 선성, 자는 국경, 호는 정산이다. 그는 영남지역의 대표적인 유림의 한사람으로 소수서원 원장을 3번이나 역임하였고, 일제강점기에는 1913년 독립의 군부 설립 가담과 1919년 파리장서사건에도 주동인물의 한사람으로 참여하였다. 이러한 공적으로 1993년 8월 15일 건국훈장 애국장(제1956호)을 추서받기도 하였다. 건물은 약 40여호 자연부락인 도탄마을의 뒤쪽 야산에 배산하고, 전방의 넓은 뜰을 바라보며 동남향하고 있다. 서당 뒤쪽에는 김동진의 묘가 있다. 서당은 정면 3칸, 측면 2칸이고, 가운데 마루를 중심으로 양측에 온돌방 2통칸을 꾸민 중당협실평면이다. 건물 사면에는 폭이 좁은 쪽마루를 깔아 돌렸다. 상부가구는 5량가이고, 지붕은 홑처마 팔작지붕에 골기와를 이었다.
페이지 관리 담당자 관광진흥과 강해월 연락처054-639-6605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내용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