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관광명소
  • 유적
  • 영주 순흥 벽화고분

영주 순흥 벽화고분

  • 정보공개
  • 글자크기 크게조정
  • 글자크기 작게조정
  • 본문인쇄 새창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영주 순흥 벽화고분 주요볼거리 - 아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각 항목에 대한 상세설명을 보실 수 있습니다.

소개/유적

신라시대의 것으로 보이는 영주 순흥 벽화고분은 구조가 고구려의 영향을 받았으며 벽화는 봉황, 새, 구름, 역사등이 다채롭게 조화를 이룬 소중한 유물로서 삼국시대의 회화, 종교관, 내세관 등 신라와 고구려의 문화교류 이해에 매우 귀중한 자료입니다.

영주 순흥 벽화고분

1985년 1월 문화재관리국과 대구대학교가 함께 발굴 조사한 이 벽화고분은 학술적·문화재적으로 매우 중요한 자료이다. 이 고분의 축조년대는 고분의 현실(玄室) 남쪽 벽에 쓰여진 기미중묘상인명(己未中墓像人名)이란 글씨를 통하여 대략 539년 쯤으로 추정되고 있다. 내부 구조는 연도가 마련된 석실분(石室墳)으로서 연도를 통해 들어가면 시신을 모신 현실(玄室)이 있고, 이 현실의 동쪽으로 관(棺)을 올려 놓았던 관대(棺臺)가 비교적 높게 마련되어 있고, 아울러 규모가 작은 보조 관대도 현실의 서북 모서리에 마련되어 있었다. 현실의 크기는 동서 3.5m, 남북 약 2m로 네벽은 위로 갈수록 약간씩 각을 줄여 쌓고 천장은 두장의 판판하고 큰 돌을 올려 완성하였다. 벽화는 천장을 제외한 내부의 모든 벽면과 관대의 측면까지 채색화(彩色畵)를 그렸고, 특히 연도의 좌우벽에 힘이 센 장사상(壯士像)을 그렸다. 특히, 연도 서쪽벽의 뱀을 손에 감고 있는 장사상은 이 무덤을 지켜주는 역할을 하고 있는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이 고분은 벽화나 구조로 보아 고구려의 영향을 받아 축조된 고대 신라의 고분벽화로 추정되어지며, 이 고분에 있는 벽화를 통해서 우리나라 삼국시대 회화(繪畵)는 물론 당시의 종교관·내세관, 그리고 고구려와의 문화교섭 등을 이해하는 귀중한 자료임을 알 수 있다. 이 벽화고분 가까운 곳에는 1971년 이화여자대학교 발굴조사단에 의해 빛을 보게된 신라시대 고분인 사적 제 238호 어숙묘(於宿墓)가 있다.

  • 사적 제 313호
  • 소재지 : 영주시 순흥면 읍내리 산29-1
영주 순흥 벽화 축조 연대 및 발굴
  • 순흥벽화고분 벽화1
  • 순흥벽화고분 벽화2
  • 순흥벽화고분 벽화3

순흥 읍내리 비봉산 기슭에 있는 영주 순흥 벽화고분은 1985초에 문화재관리국과 대구대학교 합동으로 발굴되었는데 신라시대인 539년경에 축조된 것으로 여겨집니다. 고분의 구조나 양식에서 고구려의 영향을 강하게 받고 있는데 이는 순흥이 신라의 변두리이자 고구려의 변방에 위치하기 때문으로 삼국시대의 회화, 종교관, 내세관을 연구하는데 매우 귀중한 자료가 되고 있습니다.

순흥 어숙묘는?

고신라시대의 고분으로 신라시대 관리였던 사람의 무덤으로 천장의 연꽃 석문의 인물상이 남아 있습니다.

  • 순흥벽화고분 벽화-어숙묘

순흥 어숙묘

순흥 어숙묘는 사적 제238호로서 1971년에 세상에 알려진 벽화고분이다. 고신라시대 고분으로서 벽화가 남아 있는 경우는 매우 드물어 발굴당시부터 학계의 관심을 모았다. 이 고분은 우리나라 고미술의 권위자인 진흥섭 교수팀에 의해 발굴되었다. 발굴결과 내부의 부장품은 일본인에 의해 모두 도굴되었다는 사실이 밝혀졌으며 벽화의 각명(刻銘)만은 그대로 보존되어 있었다. 분은 튼튼한 거석으로 축조되어 있으며 입구와 석문, 사면으로 된 석실과 천장으로 이루어져 있다. 벽화는 원래 석실의 전면(全面)에 그려져 있었으나 지금은 거의 퇴락하고 천장의 연꽃 석문의 인물상이 남아있다. 석문에는 『을묘년어숙지술간(乙卯年於宿知術干)』 이라는 명문이 새겨져 있어 이 고분이 신라시대에 조성되었으며 고분의 주인공이 신라의 관리였음을 밝혀주고 있다. 벽화를 살펴보면 천장 연화는 7장의 연잎이 붉은색을 띄고 있는데, 꽃잎의 조각수법, 갈색옷을 입은 신장도(神將圖)의 화법 등 벽화에는 고구려 고분의 성격이 짙게 배여 있는데 그 이유는 순흥이 고구려와 신라의 경계인 소백산 죽령에 위치한 국경지대이기 때문으로 추정된다.

  • 사적 제 238호
  • 소재지 : 영주시 순흥면 태장리산 95
순흥 어숙묘 축조 연대 및 발굴

1971년에 세상에 알려졌으며 우리나라 고미술의 권위자인 진홍섭 교수팀에 의해 발굴되었는데 벽화와 각명만 남아있음이 확인되었습니다.

문화재 지정 현황(사적)
  • 영주 순흥 벽화고분(사적 제313호)
  • 순흥어숙묘(사적 제238호)
  • 페이지담당자 류지환 (문화예술과)
  • 담당전화054-639-6583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 평균 0 점 / 0 명 참여 ]